KAL기 납치피해가족, 진상규명 요청(RFA 2021. 12. 13)

관리자
2021-12-14
조회수 233

KAL기 납치피해가족, 진상규명 요청황인철 대한항공 여객기 납치피해자가족회 대표는 13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에게 북한을 향해 대한항공 여객기 납치피해자들의 송환을 요구할 의향이 있는지 묻는 서한을 발송했다.RFA PHOTO




대한항공(KAL) 여객기 납치피해자가족회는 13일 대한항공 여객기 납치사건에 대한 진실규명 신청서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에 제출했습니다.

황인철 납치피해자가족회 대표는 이 자리에서 “국제사회가 북한 당국에게 납치피해자의 송환과 석방을 요구하는데 정작 한국 문재인 정부가 소극적으로 나서고 있다”며 “정부가 송환을 요구하지 않는 이유를 알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황 대표는 또 “대한항공 YS-11 여객기는 52년이 지난 지금까지 목적지인 김포공항에 도착하지 못한 채 비행 중”이라고 강조하며 “진실을 조사해 달라”고 촉구했습니다.

황인철 KAL기 납치피해자가족회 대표: 정작 국가의 책무를 완수하기 위해 우선적으로 송환과 석방을 요구해야 하는 문재인 정부는 묵묵부답으로 방치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무엇이 이토록 잘못됐기에 우리 정부는 국가의 책무를 망각하고 국민을 방치하는지 정말이지 우리 가족으로서는 도대체 모르겠습니다.

북한은 지난 1969년 12월 11일 대한항공 여객기를 공중납치했고 이듬해인 1970년 2월 납치한 한국 국민 50명 중 39명만 송환시켰습니다. 

황 대표의 아버지 황원 씨를 비롯한 11명의 한국 국민이 여전히 북한에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황 대표는 이와 함께 “2007년까지는 국가기록원으로부터 관련 자료를 확보할 수 있었지만 2008년부터 위에서 어떤 지시가 있었는지 자료를 받을 수 없게 됐다”며 이 부분에 대한 정확한 원인도 알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황인철 KAL기 납치피해자가족회 대표: 기록물 세부목록이라고 있어요. 그런데 우리가 여기에 대해 접근을 하려고 하면 접근을 못하게 해요. 매해 제가 요구를 했을 때 이게 변명이 달랐어요. 못하는 이유가.

국가기록원은 이 문제와 관련한 자유아시아방송(RFA)의 질의에 대해 “개인정보보호법이 강화된 이후에는 비공개 자료의 경우 유족인 경우에 한해 제한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진실화해위원회는 진실규명 신청이 들어오면 90일 이내에 조사 개시 또는 각하를 결정합니다.

진실규명 신청 기간은 오는 2022년 12월 9일까지이며 지난 11월 25일 기준 1만 1397건의 신청이 접수된 상태입니다.

한편 황 대표는 진실규명 신청서를 제출한 이후에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 후보에게 북한을 향해 대한항공 여객기 납치피해자들의 송환을 요구할 의향이 있는지 묻는 서한을 발송했습니다.

황 대표는 지난 10일 자유아시아방송(RFA)과의 통화에서 “여야 대통령 후보가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해야 하는 국가의 책무에 따라 북한에게 송환을 요구할 수 있는지 알고 싶다”며 서한을 전달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습니다.

황인철 KAL기 납치피해자가족회 대표: 만약 대통령이 된다고 하게 되면 이 중대한 국민의 보호를 위한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해야 하는 국가의 책무에 의해서 과연 당신들은 북한에게 송환을 요구하고 석방을 요구할 수 있는지 공개적으로 질의를 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황 대표는 서한을 통해 “대통령 후보와 나의 아버지는 대한민국 헌법으로 보장받는 같은 국민의 한 사람”이라며 “국민의 인권과 권리를 지켜주기 위해 북한에게 석방과 송환을 요구할 의지가 있는지 2022년 2월 13일까지 답변해달라”고 요구했습니다.